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-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

바람이 머무는 곳

블로그 이미지
by 파란바람
  • 110,128Total hit
  • 1Today hit
  • 2Yesterday hit

'미투데이'에 해당되는 글 142건

  1. 2010.11.24
    파란바람의 미투데이 - 2010년 11월 23일
  2. 2010.11.23
    파란바람의 미투데이 - 2010년 11월 22일
  3. 2010.11.19
    파란바람의 미투데이 - 2010년 11월 18일
  4. 2010.11.15
    파란바람의 미투데이 - 2010년 11월 14일
  5. 2010.11.13
    파란바람의 미투데이 - 2010년 11월 12일
  • 감기라 일찍 퇴근.집 밥이 그리워서 오던 길 군것질 거리 유혹 모두 물리쳤다. 찬밥 넣어서 뜨겁게 국밥으로 끓이고 냉장고에서 밑반찬 하나 냈다.후후 불어가며 한 그릇 말끔히 비우고 나니 몸도 마음도 훈기가 돌아 느긋해졌다.(추위 감기 국밥 집밥 저녁 2fb me2mobile) 2010-11-23 20:17:54

이 글은 파란바람님의 2010년 11월 23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


  • 마음에 화를 담고있으면 빈정거리는 말이 떠오른다.그리고 이걸 '난 시니컬한 차가운 도시의 회사원.' 이런 식으로 합리화 하지.마음에 고인 화를 흘려보내고 말에서 독을 빼내는 연습을 하자.(2fb 분노 말 상관관계 me2mobile) 2010-11-22 17:12:51

이 글은 파란바람님의 2010년 11월 2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


  • 법률구조공단에 다녀오는 길.어머니와 여동생과 호젓한 가을길을 걸었습니다.창원은 포근한 날씨라 걷기 정말 좋았습니다.(me2mobile me2photo 2fb) 2010-11-18 17:22:55

    me2photo

이 글은 파란바람님의 2010년 11월 18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


  • 판타지 소설,'그림자 잭'을 다 읽었다.앉은 자리에서 한 번에 읽을 수 있을 정도로 진행 속도가 좋다.그리고 무엇보다 탐났던 것은 직접 설명하지 않고도 읽는 이의 머리에 또렷한 세계관을 세워서 그 안에서 이야기가 '합당하게' 굴러간다고 느끼게 쓰는 재주.(2fb 책 me2mobile me2photo) 2010-11-14 15:19:16

    me2photo

이 글은 파란바람님의 2010년 11월 1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


  • 오늘도 가슴 속에 품은 칼을 꺾으며 야근.(야근 철야 me2mobile) 2010-11-12 23:50:34

이 글은 파란바람님의 2010년 11월 1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



ARTICLE CATEGORY

분류 전체보기 (471)
미투데이 (142)
연습일기 (2)

CALENDAR

«   2021/05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31          

ARCHIVE